싱어송라이터 반하나, 신곡 ‘너라서 다 좋았나 봐’ 발매…라이브 영상 공개 '애절 보이스'

싱어송라이터 반하나가 지난 29일 새 싱글 자작곡 ‘너라서 다 좋았나 봐’를 발매하고, 공식 유튜브 채널에 오피셜 라이브 영상을 공개했다.


세로 형식의 라이브 영상 속 반하나는 어둠이 드리운 방안을 애절한 감성으로 가득 채웠다. 호소력 짙은 보컬과 깊이 있는 표현력으로 이별 후의 감정을 섬세하게 그렸고, 곡에 완벽하게 몰입한 모습으로 보고 듣는 이들의 마음을 적셨다.

특히 반하나의 폭발적인 고음이 깊어지는 감정선을 이끌며 리스너들의 귓가를 사로잡았다. 반하나는 탄탄한 가창력과 폭넓은 음역대로 완성도 높은 라이브를 선사했다.


싱어송라이터 반하나가 지난 29일 새 싱글 자작곡 ‘너라서 다 좋았나 봐’를 발매하고, 공식 유튜브 채널에 오피셜 라이브 영상을 공개했다.


세로 형식의 라이브 영상 속 반하나는 어둠이 드리운 방안을 애절한 감성으로 가득 채웠다. 호소력 짙은 보컬과 깊이 있는 표현력으로 이별 후의 감정을 섬세하게 그렸고, 곡에 완벽하게 몰입한 모습으로 보고 듣는 이들의 마음을 적셨다.

특히 반하나의 폭발적인 고음이 깊어지는 감정선을 이끌며 리스너들의 귓가를 사로잡았다. 반하나는 탄탄한 가창력과 폭넓은 음역대로 완성도 높은 라이브를 선사했다.




같은 날 공개된 ‘너라서 다 좋았나 봐’ 뮤직비디오에서는 한 커플의 이별 과정이 블랙박스 시점으로 비춰져 곡의 몰입도를 더욱 높였다.

반하나가 직접 작사, 작곡한 ‘너라서 다 좋았나 봐’는 이별 후 느끼는 공허함과 상실감을 담은 발라드 곡이다. ‘우리’, ‘그 날의 온도’, ‘처음부터 만나지 않았더라면’ 등 다양한 자작곡을 선보여온 반하나는 이번 ‘너라서 다 좋았나 봐’로 탄탄한 음악적 역량을 재확인시켰다.

한편, 반하나는 오는 2월 1일 ‘너라서 다 좋았나 봐’의 러프 버전 라이브 영상을 추가로 공개하며 음악 팬들과 소통을 이어간다.


이성미 기자 smlee@bizenter.co.kr


출처 : http://enter.etoday.co.kr/news/view/236480